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Home | Login | ENGLISH

전기차 주행거리 2배 늘릴 리튬이온 배터리 개발

    - 실리콘 음극과 황 양극 이용한 배터리 개발…1회 충전으로 300km 주행 가능

     - 엄광섭 교수 및 美 MIT, Georgia Tech 연구팀, Nature Communications 게재

 

 

 

그림2

 

 

[그림 2] 개발된 신규 배터리의 안정성 향상을 위한 아이디어에 대한 간략한 모식도. 일반적인 경우, 실리콘-황 배터리는 충‧방전 과정에서 실리콘 음극 재료가 부피 팽창에 의해 나노 크기로 부서지는 현상이 일어나고, 황 전극에서 합성된 황화합물(polysulfide)에 의해 실리콘 음극이 오염돼 성능 감소가 매우 심하다(왼쪽 방향). 본 연구의 핵심 아이디어는 이러한 성능 감소를 막기 위해 황 전극에 전기 및 이온 전도도가 높은 셀레니움을 첨가, 자발적으로 셀레니움-리튬 화합물이 실리콘 음극에 코팅됨으로써 실리콘의 전도도도 지속적으로 확보하는 것이다(오른쪽 방향). 이를 통해 실리콘 음극 및 황 양극 모두 안정성을 향상시키는 상호 긍정 효과(시너지 효과)를 볼 수 있었다.

 

 

 

□ GIST 엄광섭 교수(신소재공학부)와 MIT 전자공학연구소 이정태 박사 (이상 공동 제1저자) 등 공동 연구팀이 현재 사용되고 있는 리튬이온 배터리보다 용량이 4배, 수명은 2배 이상 늘어난 새로운 리튬이온 배터리를 개발했다.

 

  ∘ 이 배터리가 상용화되면 1회 충전 시 전기자동차의 최대 주행거리는 약 300㎞까지 늘어나고, 휴대전화 배터리의 경우 수명은 2배가량 늘어나면서 무게는 절반 수준으로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 현재 상용 리튬이온 배터리의 전극 재료로는 그라파이트(음극)와 리튬금속산화물(양극)이 사용되고 있다. 두 재료 모두 에너지 저장 용량이 상대적으로 낮고 현재 기술로는 이론 용량*에 거의 도달해, 주로 단거리 주행용으로 사용되고 있는 전기자동차의 전기 저장 용량을 증가시키는 데 한계에 직면한 상황이다.

  * 이론 용량: 리튬이온전지용 전극 물질이 가지는 고유의 최대 리튬 저장량(=전하 저장량). 실험적으로 이보다 높을 수는 없다. 예를 들어 그라파이트의 경우에는 탄소 원자 6개당 하나의 리튬 이온이 저장되는데, 이를 계산하면 374 mAh/g이 된다.

 

  ∘ 전기자동차의 주행거리를 늘리기 위해서는 많은 양의 배터리를 장착하면 되지만, 차체 무게가 증가하고 자동차 연비가 감소하기 때문에 배터리 추가 장착만으로는 주행거리를 늘리는 데 한계가 있다. 따라서 무게 및 부피당 전기 저장 용량이 큰 새로운 전극재료를 이용해 신규 배터리를 개발해야 한다.

 

□ 연구팀은 리튬/실리콘(음극)과 황/셀레니움(양극)을 이용해 현재의 리튬이온 배터리보다 무게 당 용량이 4배 이상(에너지 밀도 2배 이상), 수명이 2배 이상인 신규 리튬이온 배터리를 개발했다.

 

  ∘ 연구팀은 리튬이온 배터리의 새로운 전극 재료로서 ‘실리콘 음극’과 ‘황 양극’에 주목하고, 황 양극에 셀레니움(Se)*을 첨가해 ‘리튬/실리콘 음극’ – ‘황/셀레니움 양극’으로 구성된 배터리를 만들었다. 그 결과 황이 용해되기 전에 셀리니움이 우선적으로 용해되어 실리콘 전극의 고체전해질계면(SEI) 층에 우선적으로 포함돼, 실리콘 음극의 보호막 역할을 하면서 성능이 감소되지 않았다.

  * (보충 설명) 황이 양극에서 용해될 때 전해질을 통해 확산되면 양극에서 뿐만 아니라 음극의 표면 산화물 층으로 유입돼 실리콘 음극의 이온 및 전기전도도가 급격히 하락함. 이를 해결하기 위해 음극 산화물 층에서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물질로서 황보다 이온 및 전기전도도가 수천~수십만 배 높은 셀레니움을 첨가함.

 

 

 

그림1

 

[그림 1] 개발 신규 배터리 (실리콘/그래핀 음극 - 황/셀레니움 양극 풀셀)의 충‧방전 횟수 당 실제 측정되는 에너지 저장 용량을 보여주는 그래프. 그래프의 빨간색 데이터는 충․방전 1회당 기록된 에너지저장용량(mAh/g)을 의미하며, 파란색 데이터는 충․방전 에너지 저장 효율을 의미하는데, 약 99.99%이다.

 

 

 

그림3


[그림 3] 개발된 신규 배터리의 1000회 충‧방전 전후 전극 물질의 전자현미경 사진(a~d)과 화학적 성분을 분석한 데이터. 셀레니움 성분이 나노 사이즈로 분쇄된 실리콘 전극에 균일하게 내부까지 잘 코팅이 돼 있다.

 

 

 

 

□ 개발된 리튬이온 배터리는 무게당 저장 용량이 약 500mAh/g으로 현재 상용화된 리튬이온 배터리(100~150 mAh/g 수준)보다 약 4배 컸으며, 사용 전압을 고려한 에너지 밀도*에서는 약 2배 이상 증가했다.

 

  ∘ 즉, 신규 배터리를 전기자동차용으로 사용할 때 1회 충․방전당 에너지 저장 밀도가 무게 당 현재의 2배 이상이기 때문에, 같은 무게의 배터리를 사용한다면 1회 충전 시 현재 전기자동차 주행거리의 약 2배(약 300㎞)까지 늘어날 수 있다.

 

  ∘ 특히 연구팀이 배터리의 안정성 향상에 집중한 결과, 1500회의 충․방전 사이클 동안 성능은 불과 19%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하루에 1회 충전할 경우 약 4년(365회×4=1460회) 동안 사용해도 배터리의 성능이 80% 이상 유지돼 교체 없이 사용 가능하다는 의미이다. (전기자동차용 배터리는 운행 기간 동안 80% 이상의 성능 유지가 가능해야함)

 

  ∘ 또한, 개발된 배터리를 휴대전화에 사용할 경우에도, 4년 동안 사용자가 성능 감소를 크게 느끼지 못할 정도(성능 감소 20% 미만)이며, 현재의 휴대전화 배터리와 같은 용량으로 설계할 경우에는 휴대전화의 배터리 무게가 약 2배 감소한다.

 

 

연구진

                                 GIST 엄광섭 교수                               MIT 이정태 박사

 

□ GIST 엄광섭 교수는 “개발된 배터리를 상용화하면 1회 충전 시 주행거리가 150㎞ 이내에 머물고 있는 전기자동차의 주행거리를 획기적으로 늘릴 수 있다”며 “첨가물 종류와 양의 조절, 전해질 안정성 연구 등 추가적인 최적화 연구를 통해 용량을 1.5배, 수명을 2배 이상 추가로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미국 조지아 공대(Georgia Institute of Technology) 글렙 유신 교수(재료공학과)와 탐 퓰러 교수(화학공학과/이상 공동 교신저자)의 지원 하에서 GIST 엄광섭 교수와 MIT 이정태 박사가 주도해 수행한 이번 연구는 조지아 공대의 지원을 받아 진행됐으며, 관련 논문은 네이쳐 (Nature) 자매지인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즈(Nature Communications) 1월 5일자에 온라인 게재됐다.     <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상한 교수팀, 물을 분해하여 수소 만드는 새로운 접근법 제시 관리자 2017.07.04 17
공지 윤명한 교수팀, 서울대 홍병희 교수팀과 공동연구로 세계 최초 인공뇌구조 모사 가능 3차원 구조체 합성 관리자 2017.05.25 71
공지 GIST 이광희 교수팀,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의 신뢰성을 높이는 신규 소자 구조 개발 관리자 2017.04.25 178
공지 권인찬 교수팀, 통풍치료의 새로운 가능성 발견 관리자 2017.03.22 423
공지 [공지사항] "연구성과" 게시판에는 논문(IF 5.0 이상 주저)과 교수 및 학생 포상 실적이 공지됩니다. 관리자 2015.06.18 247
66 英 과학기술 매체 Phys.org, 이광희 교수팀 연구 성과 특집 보도 관리자 2017.01.24 1076
» [보도자료] 엄광섭 교수, 전기차 주행거리 2배 늘릴 리튬이온 배터리 개발 관리자 2017.01.11 982
64 [학생수상] 이종민 - 한국초전도·저온학술연합회, 우수논문상 관리자 2017.02.23 938
63 조지영 교수팀, 백금 대체할 새로운 산소환원반응 촉매 개발 관리자 2017.02.09 844
62 [학생수상] 오왕석 - 2016 한국공업화학회 춘계 학술대회 우수논문상 관리자 2016.06.01 709
61 [보도자료] 정건영 교수팀, 곡률반경 1.5㎜로 접을 수 있는 무기물 기반 트랜지스터 개발 관리자 2016.11.29 646
60 [보도자료] 김봉중 교수팀, 금속-절연체 전이물질의 본질과 속성 밝혀내다 관리자 2016.06.24 582
59 [학생/연구원 수상-기한길 석사과정, 오병윤 박사] 한국전기전자재료학회 2014 하계학술대회 "우수논문상" 및 "우수포스터상" 수상 file 관리자 2015.06.18 490
58 [보도자료] 윤명한 교수팀, 재사용 가능한 고효율 대면적 수은 흡착제 개발 관리자 2016.06.28 428
57 [보도자료] 이광희 교수팀, 자유롭게 휘어지는 그물망 반도체 최초 개발 관리자 2016.12.08 365
56 김동유 교수팀, 페로브스카이트 단점 없앤 대면적의 유연한 태양전지 제작 관리자 2016.11.28 343
55 [보도자료] 신소재 이선규 학생, 2016 GIST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 최우수상 관리자 2016.06.24 299
54 [보도자료] 박성주 교수팀, 사물인터넷 성능 개선시킬 고효율 광검출기 개발 관리자 2016.11.28 283
53 [보도자료] 고흥조 교수팀, 옷과 돌멩이에 착 달라붙는 전자소자 개발 관리자 2016.06.09 279
52 [보도자료] 조지영 교수팀, 열을 전기로 바꾸는 다층 유연소자 최초 개발 file 관리자 2016.09.05 266
51 [보도자료] 박지웅 교수팀, 오랫동안 반복 사용할 수 있는 효소 고정화 소재(나노케이지) 개발 관리자 2016.08.23 263
50 [보도자료] 권인찬 교수팀, 새로운 위치선택적 형광표지 기술로 시신경 단백질-세포막 상호작용 원리 규명 관리자 2016.09.19 262
49 [보도자료] 이재석 교수팀, 금속의 주요결정구조를 갖는 전도성 플라스틱 개발 관리자 2016.09.26 253
48 [보도자료] 이재영 교수(신소재), 도파민 활용해 전도성 고분자 전극의 전기적 성능 향상 관리자 2016.08.01 248